ECO

숲이 가진 기능성과 기능에 주목! 산사태 방지 및 공기 정화..자연을 활용하자!

이동규 발행일 2021-09-01 15:19:49

숲이 가진 기능성과 기능에 주목하자. 숲은 기후변화로 인한 자연재해와 산업화에 따른 대기오염으로부터 우리들을 지켜줄 수 있는 가장 강력한 힘을 지닌 영역이다. 숲의 기능에는 어떤 것이 있을까? 

먼저 숲은 집중호우 시 아무런 예고 없이 발생되는 산사태를 막아 주는 기능을 한다. 수많은 나무들의 가는 뿌리들이 땅 속에서 서로 얽혀 흙이 움직이지 못하도록 한다. 큰 나무들의 뿌리는 굵고 길어 암반층까지 박혀있어 흙이 흔들리지 않도록 한다. 이는 말뚝과 같은 역할이다. 짧은 시간에 많은 양의 비가 쏟아지는 집중 호우에도 흙과 바위들이 쏟아지지 않도록 하는 것이다. 

벌거숭이 산의 경우 1ha에 118톤의 흙을 쏟아내지만 울창한 숲은 1ha에 0.9톤의 흙을 흘러내리게 한다. 그 차이는 실로 엄청난 것이다. 숲은 산사태를 막아주는 역할과 동시에 자연 저수지의 역할도 한다. 흘러내리지 않고 꽉 잡혀 있는 토양들이 비가 오면 물을 머금고 있다. 맨 땅보다 25배나 많은 양의 물을 저장한다. 자연 저수지인 셈이다. 

숲의 또 다른 기능은 공기 정화 능력이다. 우리는 매일 호흡하는 과정을 통해 공기와 함께 오염물질을 흡입한다. 오염물질이란 인체에 해가 되거나 암을 유발시키는 물질, 햇빛에 의해 2차적으로 형성되는 광화학적 산화물, 온실효과를 일으키는 이산화탄소 등이 있다. 자연적인 발생도 있지만 대부분은 자동차의 배기가스나 석유·석탄 연소과정 시 생겨나게 대부분이다. 

요즘 가정 내 공기청정기는 필수 가전이다. 하지만 이것이 해결책이 될 순 없다. 대기오염을 줄여줄 수 있는 가장 빠르고 현실적인 방법이 바로 숲이라고 전문들은 조언한다. ‘주요 산림 수종의 표준탄소 흡수량’을 보면 우리나라 산림 1ha가(30년 생 기준) 평균 연간 약 10.8톤을 흡수한다고 나타난다. 이는 매년 승용차 4.5대가 배출하는 온실가스를 줄여주는 것과 같은 효과다. 우리나라 숲은 연간 총 107만 톤의 오염물질을 저감해준다 

자연 저수지, 녹색 댐, 공기 청정기의 역할을 하는 숲. 이에 더해 산사태로부터 우리의 생명을 지켜주는 숲이다. 여러 가지 숲의 기능을 잘 활용할 수 있는 시스템이 필요하다. 울창한 숲을 위하여 우리 모두의 노력이 필요하다. 국가적인 차원에서 숲의 기능을 활용한 여러 사업을 통해 숲의 보존을 이뤄 나가야 한다. 

사진=언플래쉬

댓글

(0)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깨끗한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0 / 300

함께 보면 좋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