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휴가, 국립공원 야영장 추첨제 신청하세요

산림청 / 안상석 기자 / 2020-06-14 23:03:02
7월 16일~8월 15일 이용자 대상, 6월 15일부터 24일까지 온라인 접수

환경부 산하 국립공원공단(이사장 권경업)은 올해 여름철 성수기 기간인 7월 16일부터 8월 15일 사이에 국립공원 야영장을 이용하려는 탐방객을 대상으로 야영장 추첨제를 실시한다.
추첨제 신청은 국립공원 예약통합시스템(reservation.knps.or.kr)에서 받으며 신청 기간은 6월 15일 오후 4시부터 6월 24일 오전 12시까지다.
당첨자 발표는 6월 24일 오후 5시이며, 국립공원 예약통합시스템과 휴대전화 문자로 확인 가능하다.
추첨제 대상 시설은 설악산, 지리산 등 국립공원의 개인 캠핑용품을 사용하는 일반·자동자 야영장 29곳 1,138야영지이며, 코로나19로 인한 생활 속 거리두기를 위해 야영지 간 일정 거리가 확보되어 있다.
아울러, 국립공원공단은 장애인, 국가보훈대상자 등 사회적 약자를 배려하기 위해 별도 추첨제(7곳 54야영지)를 운영한다.
대상 야영지는 이용자 동선을 고려해 불편함이 적은 야영지로 배정했다. 
이 야영지를 신청하려는 대상자는 6월 15일부터 6월 18일까지 증빙서류를 예약통합시스템 신청메뉴에 파일로 제출해야 하며, 국립공원공단에서 대상자 여부를 확인한다. 이후 접수기간 및 절차는 동일하다.
신청자 미달, 당첨자 미결제 등으로 인한 잔여 야영지는 예약개시일인 7월 1일과 7월 15일에 선착순 온라인 예약 방식으로 전환된다.
 추첨제에 대한 궁금한 사항은 국립공원 고객센터(1670-9201)로 문의하면 된다.
국립공원은 코로나19 거리두기를 위해 현재 총 야영지의 50% 수준으로 개방하고 있으며, 입장 전 발열여부 및 문답확인(체크리스트) 검사를 진행하고 있다.
침구 등 공용 캠프물품을 사용하는 모두갖춤(풀옵션) 야영장 및 카라반은 개방하지 않고 있다.

▲지리산뱀사골 계곡
탐방복지처장은 “국민 모두가 국립공원 시설을 공평하고 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국립공원 시설예약제를 개선하고 있다”라며,“선착순 방식의 조기 예약만료에 따른 형평성 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2014년부터 여름.가을 성수기에는 시설예약 추첨제를 시행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 데일리환경.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