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중기 시의원, 환경의 날 맞아 거리 정화 환경활동

안상석 발행일 2021-06-07 23:34:32
“환경 정화 봉사로 상업 및 생활 쓰레기에 대한 인식 개선...그린강남구만들도록 노력"

서울특별시의회 성중기 시의원(국민의힘, 강남1)이 5일 ‘세계 환경의 날’을 맞아 국민의힘 강남갑 당원협의회 당원들과 거리 환경 개선 활동에 함께했다.

강남갑 당원협의회 태영호 위원장, 성중기 시의원 등과 50여 명의 핵심 당원들은 도산공원에서 시작해 압구정 로데오거리까지 쓰레기를 주우며 거리를 정비했다.

 강남갑 당협은 당원들의 자발적인 참여로 이번 거리 정화 활동을 필두로 매월 첫째 주 토요일을 ‘봉사의 날’로 정하고, 매달 다양한 봉사활동을 계획해 실천하기로 했다.

이들은 봉사에 앞서 6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도산공원 안창호 선생 묘역에 참배하고, ‘봉사의 날’ 발대식을 가졌다.

 거리 환경 개선 봉사활동은 아침 8시부터 9시까지 약 한 시간 동안 진행되었는데, 수집된 상업 및 생활 쓰레기의 양이 20리터 종량제 봉투 10개가 가득 찰 정도였다.

 성중기 의원은 이날 발대식에서 “우리 강남은 대한민국 최고의 상업지구인 만큼 상업시설에서 나오는 쓰레기도 상당하다”며 “거리 환경정화 봉사로 우리 스스로 상업 및 생활 쓰레기에 대한 인식을 개선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이에 성의원은 “세계 속의 서울, 서울의 강남구가 깨끗한 지역이 되도록 강남갑 당협이 앞장서서, 지구촌 클린 환경의 마중물 역할을 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ass1010@dailyt.co.kr

댓글

(0)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깨끗한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0 / 300

함께 보면 좋은 기사